김수민 아과인운서 “유튜브 채널, 성실하게 운영하기로 감정 먹었다” (`펀펀투데이`)

>

SBS 김수민 아나운서가 유튜브 채널 운영 근황을 전했다.22일 낮에 방송된 SBS 파워FM ‘조정식의 팬 팬투데이’가 퇴근합니다.~의 집에는 SBS 김수민 아나운서가 출연했다.이날 조정식 아나운서는 “오늘 김수민 아나운서가 개인 V로그를 찍으면서 라디오를 해서 그런지 평소보다 열띤 프로그램입니다”라고 이야기했습니다.이에 김수민 아나운서는 유튜브에 계속 열을 올리고 있다. 성실히 하듯 마 sound를 먹었다고 털어놓았다. 김수민 아나운서는 유튜브 채널 TV수첩을 운영 중입니다.김수민 아나운서의 스토리에 조정식씨는 “합숙소에서 아나운서를 뽑았는데 스트리머가 됐다”고 농담조로 웃어 Sound를 꼬셨다.한편 김수민 아나운서는 2018년 역대 최연소인 21세에 SBS 공채 아나운서에 합격했다. 대학 전 공채에 합격한 김수민 아나운서는 종합학교 조예과에 재학 중입니다출처: 네이버 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