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vs 네이버 애드포스트 vs 카카오 애드핏 현실적인 블로그 광고 수익 비교: 구글

 2020년 7월부터 네이버 블로그와

카카오티 스토리를 시작하면서

9월부터는 블로그 광고도 연동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물론 파워블로거는 아니니까

수익이라고 해봤자 별거 아니지만,

그래서 오히려 현실적인 블로그 수익을

적나라하게 보일 수 있을 것 같아서

연말결산 겸 정리해서 비교해 봤어요.

1. 구글 애드센스

업데이트 후 관리 메뉴 자체에서

광고 수익 및 광고 설정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먼저, 작년 월별 방문수를 살펴보면,

메인에 포스팅이 게재된 9월을 제외하면

월평균 2,000명 수준입니다.

수익도 당연히 9월에만 훨씬 높고,

나머지 달은 월평균 $5 정도 수준이군요.

특이한 점은,

11월(2,085명)보다 12월 방문자(2,568명)가 많지만,

수익은 11월의 $6.77이 12월의 $4.56보다 많아요.

노출 수 대비 클릭 수 노출 RPM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죠.

그렇지 않다면, 이전에 말했듯이,

좋은 포스팅으로 포털 메인에 걸리는 게 최고죠.ㅋㅋ

9월 수익률이 불과 3일 만에 달성되었다는 사실이

정말 꿈처럼 느껴지네요. ( ´ ; ω ; ` )

2) 네이버 애드포스트

네이버 등 포스트는 블로그에 연동하고 확인할 방법이 없고

안타깝지만 따로 접속해서 알아봐야 합니다.

네이버 포스트의 월간 방문자 수는 9월이후

거의 평균적으로 4,000명 수준이었어요.

역시 네이버 포털의 힘이 크다는 걸 다시 한 번 깨달았습니다

수익은 10월 월평균 000원 수준입니다.

티스토리보다 평균 방문객이 2배 정도 많아

애드센스 월액 $5과 비교하면 동등 레벨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네이버 광고 수익이 짜다고 소문이 났었는데,

상당히 개선되었다고 할 수 있지요.(웃음)

그리고 애드센스와의 차이로 보이는 게

노출 수에 대해 클릭 수 클릭률 CTR이 떨어져도

수익 자체는 크게 좌우되지 않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뭔가 더 복잡한 논리가 있을 것 같은데요.

그게 뭔지는 일개 블로거로는 모르겠군요;;

3. 카카오 애드핏

이건 그냥 지나갈게요.

메인으로 달도 몇 천원 수준이었어요.

하루에 10원짜리 인형의 눈을 붙이는 기분입니다.ㅠㅠ ㅋ

오늘 결론은 열심히 블로그 하면 광고 수입으로

한 달에 치킨을 사는 정도는 벌 수 있다.^^;;

제가 아직 부족한 수준이라 그런지 몰라도,

그만큼 현실적이고 평범한 결과치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그러면 디지털 노마도를 꿈꾸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만 작년 수익분석을 마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