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십견 증상 MRI 검사로 진단하다

 MRI 검사로 진단하는 오십견의 증상

우리는 생활하면서 무의식중에 어깨에 힘을 주고 어깨를 많이 사용하는데 순간적으로 잘못 움직이면 아픈 증상이 발생하고, 어깨와 팔의 움직임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므로 주의하셔야 합니다.이러한 증상이 일시적인 증상이 아니라 반복적이고 지속적으로 나타나면 삶의 질이 급격히 떨어질 수 있으므로 조기에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50대 전후에 어깨가 뻣뻣해지는 증상, 움직임이 제한되어 아프다고 느끼는 오십견이 많은데요, 최근에는 장시간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젊은이들에게도 증상이 나타나고 일상에도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어깨의 움직임이 제한되는 질환은 오십견뿐만 아니라 회전근개파열, 석회성건염 등 다양하지만 질환의 원인이나 치유 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증상이 나타난 초기에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오십견 검사는 자기장 내에서 인체에 고주파를 전사하여 반향하는 전자기파를 측정하는 MRI검사를 실시하기 때문에 가능한 장소를 찾는 것이 좋습니다.

구체적으로 자기장을 발생하는 큰 자석통 안에 들어간 후 고주파를 발생시켜 신체 부위에 있는 수소 원자핵을 공명시켜 신체 각 조직에서 나오는 신호의 차이를 측정해야 합니다.MRI는 일반 검사인 X선, 전단화 단층촬영인 CT에 비해 피폭성이 없고 영상 대조도나 해상도가 우수합니다.

MRI를 통해 #오십견의 증상을 확인하고 진행상태와 염증유착 정도, 관절낭 상태 등 다양한 사항을 확인하여 개개인의 증상, 병력 등에 맞는 치유법을 체계적으로 진행하여야 합니다.기본적으로 오십견 초기 증상이라면 증상을 조절하고 운동 범위를 넓히는 근력 강화 운동을 하고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증상이 이미 심하거나 보존적인 방법을 시행하여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으면 관절내시경을 시행하여야 하나 본 성형외과에서는 부분마취 후 관절운동범위를 회복시킨 후 최소한 절개로 내시경을 삽입하여 수술을 시행합니다.영상으로 병변 부위를 관찰하면서 관절낭 절개술과 활액막 절제술을 시행하는데 숙련도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능숙한 곳과 함께 해야 합니다.내시경을 보면서 체내상태를 정밀하게 확인할 수 있으므로 다른 질환이 확인되면 동시에 치유 가능하며, 무엇보다 시간이 짧고 출혈, 등 문제가 적기 때문에 기저질환이 있으신 분이나 고령자인 경우에도 적용 가능한 것이 바람직합니다.

작은 통증이라도 금방 나을 것이라고 내버려 두지 말고 검사를 받고 적절한 치료를 진행하십시오.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275

오십견의 증상